<

[태양광관련자료] 태양광 Q&M 비용 알아보기

게시판 상세보기
작성일 2019-07-25 13:07:04 조회수 220
태양광 발전사업의 수익율을 결정하는 운영비를 6가지로 나누어집니다.

1. 모니터링
2. Q&M(Operation & Maintenance)
3.전기안전관리자
4. 대출원리금 상황
5. 세금 납부
6. 보험비 납부

태양광 발전설비가 확대 보급되면서 시스템의 사전 고장방지기술, 유지관리에 대한 수요도 증가 하고 있습니다.
또한 이러한 관리가 중점적으로 중요시 되고 있는 실정입니다.
전문적인 유지관리를 위한 Q&M(Operation & Maintenance)에 대해 알려드리겠습니다.

발전설비는 전기를 비롯한 전문적인 기술을 기반으로 관리 및 보수 가 이루어져야 합니다. 
따라서, 사업주가 이를 직접 수행하기 보다는 Q&M(Operation & Maintenance) 전문업체에게
발전소 관리업무를 위탁하는 것이 일반적입니다.
Q&M 전문업체가 수행하는 관리업무는 대표적으로 아래와 같습니다.
 
Q&M 관리업무

1. 발전소 모니터링
2. 기자재 성능점검
3. 기자재 수리·교체 및 세척
4. 발전시간, 효율보증 및 주요 설비별 하자보증 청구업무
5. 발전소 부지 제초 및 오염물로 인한 발전량 손실 저감 대비를 위한 환경정리

위 5가지를 수행하는 운영관리 및 유지보수를 주로 이룬 전문적인 Q&M 서비스는 계약기간 동안 연단위로 지불하게 됩니다.
통상 MW 당 1,000~1,500만원/년으로 100kW의 경우 매해 약 150만원 정도의 비용이 지출됩니다.

따라서 발전사업의 성공은 발전 설비의 일생동안 기대수익의 실현이 지켜지는가에 달려 있습니다. 설비의 건강한 운전을 방해하는
여러가지 원인의 예지적, 계획적 발전과 대응, 그리고 발생된 원인에 대한 신속한 대응에 달려있습니다. 이는 설비의 건강한 운전을
방해하는 여러 원인의 제거와 함께 지속적이고 전문적인 모니터링 영역이며 이를 통해 발전설비의 무병장수와 사업수행의 성공적
결과를 이끌어 낼 수 있습니다. 

 

첨부파일
이전 다음 글보기
이전글 [태양광관련뉴스] KT, 태양광 O&M시장 본격 진출
다음글 [태양광관련자료] 태양광 태풍 피해 태양광 대피 안전점검

빠르고 간편하게 정확한 답변을 해드리겠습니다!

문의하기 >